2021.03.07 (일)

  • 구름조금동두천 12.1℃
  • 구름많음강릉 8.8℃
  • 구름많음서울 12.1℃
  • 구름많음대전 10.8℃
  • 흐림대구 7.8℃
  • 구름많음울산 7.4℃
  • 구름많음광주 12.0℃
  • 구름많음부산 9.5℃
  • 구름많음고창 11.4℃
  • 흐림제주 10.6℃
  • 구름조금강화 9.5℃
  • 구름많음보은 8.3℃
  • 구름많음금산 11.0℃
  • 구름많음강진군 11.7℃
  • 구름많음경주시 7.7℃
  • 흐림거제 9.0℃
기상청 제공

롯데면세점, ‘2020 앤어워드’ 그랑프리 수상

국내 최대 디지털 마케팅 어워드 소셜미디어 분야 최고상
유튜브 채널 ‘LDF TV’로 라이브 커머스, 랜선 패밀리 콘서트 등 호평

 

(조세금융신문=홍채린 기자) 롯데면세점의 유튜브 채널 ‘LDF TV’가 지난 20일 개최한 ‘2020 앤어워드’에서 디지털 광고&캠페인 부문 소셜미디어 분야 최고상인 그랑프리(Grand Prix)를 수상했다고 22일 밝혔다.

 

올해로 14회를 맞이한 앤어워드는 한국디지털기업협회가 주관하고 과학기술정보통신부, 한국방송광고진흥공사, 한국인터넷진흥원이 후원하는 국내 최대 디지털 마케팅 어워드이다. 현장 전문가, 산업계 CEO, 외부 전문위원 등으로 이뤄진 심사위원단의 공정한 심사를 거쳐 디지털 미디어&서비스, 디지털 광고&캠페인 등 2개 부문 64개 분야의 최종 수상작이 선정된다.

 

디지털 광고&캠페인 부문 소셜미디어(브랜드) 분야 그랑프리를 수상한 롯데면세점의 유튜브 채널 ‘LDF TV’는 총구독자 수 72만 명으로 국내 면세점 중 1위 구독자를 보유하고 있다(20년 10월 기준).

 

‘LDF TV’는 글로벌 브랜드 캠페인의 메인 채널로서 인플루언서와의 협업을 통해 고객 친밀도를 높이고, 시의성 있는 콘텐츠로 채널 브랜딩과 이슈화를 했다는 점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특히 뷰티 유튜버 포니와 함께한 '포니 RED ROOM LIVE'는 라이브 커머스의 선제적 사례로 영상 조회 수 79만을 기록했다.

 

코로나 19 상황을 고려해 비대면으로 진행한 ‘롯데면세점 랜선 패밀리 콘서트’ 또한 호평을 받았다. 롯데면세점만의 상징적인 캠페인인 패밀리 콘서트를 비대면으로 진행해 일본, 인도네시아, 대만, 베트남 등 6개국에서 최고 동시 접속자 55만 명, 총 조회수 220만을 기록했다.

 

패밀리 콘서트 효과로 롯데인터넷면세점 신규 회원 수 또한 90만 명이 증가했고, 유튜브 구독자 또한 24% 이상 증가했다.

 

이어 롯데면세점의 모델인 방탄소년단과 함께한 'We Want a Duty-Free Life' 브랜드 캠페인은 코로나 19로 힘든 이들을 응원하고 자유로워질 일상으로 함께 극복해나가자는 브랜드 메시지를 통해 캠페인 한 달간 조회 수 2,600만 회를 기록했다.

 

이 외에도 ‘LDF TV’는 예능, 뷰티, 중소브랜드 상생 등 다양한 콘텐츠를 선보이고 있다.

 

[조세금융신문(tfmedia.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너




[나의 법 이야기] 정성호 더불어민주당 의원 “조세는 국민이 수용 가능해야…그것이 국가의 책임”
(조세금융신문=고승주 기자) 사람들 대부분은 법을 모르고 산다. 무단주차 딱지처럼. 법을 접할 때는 무언가 잘못됐을 때일 테니까. 그렇지만 법은 일하고, 먹고, 가족과 함께 하는 곳까지 우리의 삶 모든 곳에 있다. 밤낮으로 국회의사당 300석의 불빛이 켜져 있는 것도 안전하고 행복한 법을 만들기 위해서다. 이 과정에서 싸움이 발생하기도 하고, 정치혐오감을 불러일으키기도 한다. 그러나 싸움만 벌였다면 과연 오늘날 한국이 있었을 수 있었을까. <조세금융신문>은 국회의원들이 전하는 ‘나의 법 이야기’를 통해 그들의 참 모습을 비춰보려 한다. /편집자 주 정성호 의원의 ‘나의 법 이야기’ ‘악법도 법이다(Dura lex, sed lex).’ 고대 로마의 법률가 도미티우스 울피아누스가 했다는 이 법언(法言)은 본뜻과 달리 많은 오해를 받는다. 쌀쌀한 날씨가 서서히 풀려가던 지난 1월 말. 취재진은 정성호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장(더불어민주당)을 만난 자리에서 ‘악법도 법’이라는 말에 대한 명쾌한 해설을 들은 듯했다. 그 이야기의 궤적은 진지하면서도 쾌청했다. “지역구는 경기도 양주입니다. 초선 같다는 분들이 많으시지만, 4선을 지낸 정성호입니다. 정부의 예산결산을 총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