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詩가 있는 아침] 튤립 사랑

2022.05.16 06:00:00

 

튤립 사랑 / 배정숙

 

어쩜 이리도 이쁠까

올해도 찾아온 꽃님

울 엄마도 때 되면 오신다면 좋겠다

 


어쩜 이리도 색색이 고울까

시집간 울 언니 고운 얼굴에

촉촉한 입술 닮은 빨강 분홍 튤립

청정지역 튤립꽃들의 축제

 

때론 울 사랑꾼 새아기처럼

때론 수줍은 18세 울 언니처럼 보고 또

보아도 보고 싶은 오로지 내 사랑 튤립

 

튤립꽃 속엔 아기처럼 예쁘고

꽃보다 더 어린 울 엄마가

해맑게 웃고 계신다

 

튤립꽃 한 무리 물 따라 바람 따라

천년의 향기로 만년의 사랑으로

영원한 사랑 튤립 내 사랑.

 

 

[시인] 배정숙

경기 남양주 거주

대한문학세계 시 부문 등단

(사)창작문학예술인협의회 회원

대한문인협회 경기지회 정회원

 

 

 

 

[詩 감상] 박영애 시인

고운 자태를 뽐내며 여기저기 꽃들이 만발하는 계절, 보기만 해도 행복의 미소 절로 난다. 꽃을 보고 있으면 나도 모르게 어느새 소녀가 되어 얼굴에 웃음이 만개하고 마음이 설레며 환호성을 지른다. 저마다 다른 모양으로, 또 다른 향기로 피고 지는 꽃을 보면서 우리의 인생과도 참 많이 닮아있음을 본다. 각양각색의 사람들이 어울려 사는 세상, 오고 가는 순서 없이 주어진 시간에 마음껏 풍성한 삶을 누리다 가기를 바랄 뿐이다. 다른 것이 있다면, 꽃은 다음 해에 그 자리에서 또 피어나기도 하지만, 사람은 그렇지 않다는 것~ 떠난 그리운 사람을 꽃처럼 다시 만날 수 있다면, 가끔 그런 생각 해본다. 5월이 되면 떠나간 부모님이나 사랑스러운 사람이 더욱 그리운 날이다. 그 마음 담아 ‘튤립 사랑’ 시향을 전해 본다.

 

[낭송가] 박영애

충북 보은군 거주

대한문학세계 시 부문 등단

(사)창작문학예술인협의회 부이사장

대한문인협회 정회원

(현) 시인, 시낭송가, MC

(현) 대한창작문예대학 시창작과 교수

(현) 대한문학세계 심사위원

(현) 대한문인협회 금주의 시 선정위원장

(현) 시낭송 교육 지도교수

(전) 대한시낭송가협회 회장

(현) 대한시낭송가협회 명예회장

(현) 문화예술 종합방송 아트TV '명인 명시를 찾아서' MC

 

[조세금융신문(tfmedia.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정숙 시인



관련기사




PC버전으로 보기

회사명 : 주식회사 조세금융신문 사업자 등록번호 : 107-88-12727 주소 : 서울시 강서구 마곡중앙로 161-8(마곡동) 두산더랜드파크 B동 8층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1713 등록일자 : 2011. 07. 25 제호 : 조세금융신문 발행인:김종상 편집인:양학섭 발행일자 : 2014. 04. 20 TEL : 02-783-3636 FAX : 02-3775-4461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