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8 (목)

  • 맑음동두천 -4.3℃
  • 맑음강릉 4.7℃
  • 맑음서울 0.3℃
  • 박무대전 -1.5℃
  • 구름많음대구 -0.5℃
  • 구름많음울산 5.5℃
  • 박무광주 0.7℃
  • 맑음부산 4.7℃
  • 맑음고창 -1.9℃
  • 구름많음제주 5.8℃
  • 맑음강화 -3.2℃
  • 흐림보은 -2.8℃
  • 맑음금산 -4.0℃
  • 흐림강진군 -1.9℃
  • 흐림경주시 -2.2℃
  • 맑음거제 1.7℃
기상청 제공

금융

‘3%대 고정금리’ 안심전환대출, 신청 6일 만에 1.5만건 몰려

변동금리 주담대를 ‘최저 연 3.7%’ 고정금리로 대환

 

(조세금융신문=진민경 기자) 변동금리 주택담보대출을 최저 연 3.7% 장기‧고정금리로 바꿔주는 ‘우대형 안심전환대출’이 6일간 1만5500건 신청된 것으로 확인됐다.

 

한국주택금융공사는 23일 안심전환대출 신청접수 6일차인 지난 22일까지 1만5500건(약 1조4389억원) 신청됐다고 밝혔다.

 

지난 21일까지 5일간 1만3591건(1조2706억원)이 접수된 것을 고려하면 이날 하루 동안 1909건(약 1683억언)이 접수된 것이다.

 

안심전환대출은 변동금리‧준고정금리(혼합형) 주택담보대출을 최저 연 3.7%의 금리로 장기‧고정금리‧분할상환 상품으로 갈아탈 수 있는 상품이다.

 

해당 대출은 지난달 16일까지 제1금융권과 2금융권에서 취급된 변동금리 또는 준고정금리 주담대를 대상으로 하며, 만기가 5년 이상이면서 만기까지 금리가 완전히 고정돼 있는 주담대와 보금자리론, 적격대출, 디딤동대출 등 정책모기기지는 제외된다.

 

또 부부합산소득 7000만원 이하, 주택 가격(시세 기준) 4억원 이하인 1주택자라면 신청 가능하다. 신청접수시 해당 주택의 시가(KB시세‧한국부동산언 시세)를 우선 이용화되 시세가 없는 경우 공시가격과 현실화율을 활용한다. 한도는 25조원으로 다음달 17일까지 접수가 진행되며, 주택가격이 낮은 순으로 대상자가 선정된다.

 

주금공과 은행들은 한꺼번에 신청 수요가 몰리는 것을 막기 위해 이번에 주택가격별 순차접수를 받고, 출생연도 끝자리에 따른 요일제를 적용해 신청시기를 분산했다. 이에 따라 신청 7일차인 23일엔 출생연도 끝자리 5·0, 26일 1·6, 27일 2·7, 28일 3·8, 29일과 30일엔 끝자리와 상관없이 주택가격 3억원 이하 차주면 신청할 수 있다.

 

주택가격 4억원 이하 차주들은 다음달 6일부터 신청할 수 있다. 출생연도 끝자리 4·9는 10월6일, 7일은 5·0. 11일 2·7, 12일 3·8, 13일 1·6, 14일과 17일엔 끝자리와 상관없이 주택가격 4억원 이하 차주면 신청 가능하다.

 

신청 창구는 기존 주담대 취급기관에 따라 다르다.

 

6대 은행의 주담대는 기존 대출 은행의 온라인 홈페이지나 영업점 창구에서 신청을 받는다. 그 외 은행이나 제2금융권 주담대는 주금공 홈페이지나 앱에서 신청하면 된다.

 

주금공 관계자는 “기존대출을 안심전환대출로 대환하는 경우 뿐 아니라 안심전환대출을 향후 다른 대출로 대환하는 경우에도 중도상환수수료가 면제된다. 통상 변동금리 주담대는 코픽스 등 기준금리가 6개월마다 조정되기 때문에 본인의 금리변동주기 및 최근 금리조정일, 코픽스 추이 등을 확인하고 안심전환대출 신청 기회를 놓치지 않길 바란다”고 전했다.

 

 

[조세금융신문(tfmedia.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배너

전문가 코너

더보기



[데스크칼럼] 부동산 가격 하락 어떻게 대처해야 하나
(조세금융신문=이지한 상무이사/편집위원) 매년 되풀이되는 일이지만 지난 10월 치러진 제33회 공인중개사 시험에서도 출제 문제의 오류를 지적하는 이의신청이 여럿 제기됐다. 제1차 ‘부동산학개론’ 제4번 문항은 ‘신규주택시장에서 공급을 감소시키는 요인’을 박스 안에 5개 지문에서 고르도록 했다. 신규주택은 ‘정상재’이며 다른 조건은 동일하다는 조건을 달았고, 첫 번째로 나온 지문은 ‘주택가격의 하락 기대’이다. 시험 문제를 출제한 산업인력공단은 가답안을 통해 이 지문이 옳은 것이라고 밝혔다. 주택가격이 하락할 것으로 보이면 수요자인 주택 구매자의 신규주택 구매가 줄어들 테고 수요가 줄면 신규주택의 공급도 줄어들 것이라는 관점이다. 그런데 여기에는 함정이 있다. 신규주택의 공급은 착공에서 완공까지 오랜 시간이 걸린다는 점이다. 이 문제에 대해 이의를 제기하는 측에서는 해당 문항이 ‘신규주택시장에서 장기적으로 공급을 감소시키는 요인을 모두 고른 것은?’이라고 되었어야 한다고 지적한다. 본격적인 부동산 하락기를 맞으면서 공인중개사 시험도 이러한 사회경제적 상황을 반영한 문제를 내다보니 오류로 지적될만한 문제가 출제된 것으로 보인다. 최근 언론에서는 매일 부동산 가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