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1.28 (토)

  • 맑음동두천 -12.0℃
  • 맑음강릉 -8.2℃
  • 맑음서울 -9.7℃
  • 맑음대전 -9.6℃
  • 맑음대구 -7.6℃
  • 맑음울산 -7.4℃
  • 구름많음광주 -6.4℃
  • 맑음부산 -6.6℃
  • 구름많음고창 -7.2℃
  • 제주 1.2℃
  • 맑음강화 -12.0℃
  • 맑음보은 -11.3℃
  • 맑음금산 -10.7℃
  • 구름많음강진군 -4.6℃
  • 맑음경주시 -7.8℃
  • 맑음거제 -5.0℃
기상청 제공

증권로

다날, 주가 +5.65% 상승 중... 최근 5거래일 최고 거래량 돌파

※ 이 기사는 조세금융신문과 인공지능기술 개발기업 ㈜씽크풀이 공동 개발한 기사 자동생성 알고리즘에 의해 작성된 기사입니다.

(조세금융신문=TF로보 기자) 모바일 및 유무선결제 서비스업체인 다날[064260]은 24일 오후 2시 40분 현재 전날보다 5.65% 오른 5980원에 거래되고 있다. 이날 거래량은 전일 대비 300.4% 급증하면서 최근 5거래일 거래량의 최고치를 넘어섰다.

이 시각 주요 거래원은 미래에셋, 키움증권, 이베스트 등이 매수 상위 창구에 자리하고 있다.

이 시간 이베스트가 매수창구상위에 올라있는 종목은 이 종목 이외에도 뉴로메카, 삼양옵틱스 등이 있다.

[표]다날 거래원 동향


다날의 2021년 매출액은 2856억으로 전년대비 24.5% 상승했고, 영업이익 또한 160억으로 전년대비 6.6% 상승했다. 이 회사의 매출액 증감률과 영업이익 증감률은 각각 코스닥 상위 33%, 하위 44%에 해당된다.

최근 실적을 살펴보면 2021년 매출액이 최근 5년 중 가장 높은 실적을 기록했음을 알 수 있다. 이전 최고 실적이었던 2020년 보다도 24.5%(561억 3천만원)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그래프]다날 연간 실적 추이


사업의 성장세에 따라 법인세 납부액도 늘어나고 있다. 다날의 지난해 법인세 납부액은 257억원으로 2020년 97억원보다 160억원(164.9%) 증가했다. 이는 실적 증가에 따른 당기순이익이 크게 늘었기 때문이며, 법인세 유효세율(법인세비용/법인세차감전순이익)은 27.9%를 기록했다.

다날의 지난 3년 동안 법인세 납부액 추이를 보면 각각 3억원, 97억원, 257억원으로 매년 상승세를 기록하고 있다.

[표]다날 법인세 납부 추이















전문가 코너

더보기



[인터뷰] 이석정 한국세무사고시회장 "전문세무사 추천제 도입"
(조세금융신문=이지한 기자, 촬영=김진산 기자) 한국세무사고시회는 지난해 11월 18일 제52회 정기총회를 열고 제26대 회장으로 이석정 세무사를 선출했다. 그동안 총무부 회장으로 고시회 사업의 중추적인 역할을 감당하던 이석정 신임회장은 ‘회원 중심! 행동하는 고시회’라는 캐치프레이즈를 내걸고 회원의 권익을 보호하고 세무사제도 발전을 위해 더욱 열심히 행동에 나서겠다고 천명했다. 가장 눈에 띄는 대목은 전문 세무사 양성을 위한 계획이다. 세무사의 전문 분야를 키워나가기 위해 세무사들의 업무 분야를 세분화하고 이를 토대로 전문 세무사 추천을 위한 규정을 마련하며 이후 추천위원회를 구성해 ‘전문세무사학교’를 세우기로 했다. 이를 마친 회원에게 ‘추천패’를 전달하여 소속 회원들을 명실공히 전문 분야의 특화된 세무사로 키워나가겠다는 방침이다. 한국세무사고시회는 변호사의 세무대리 업무를 제한하는 내용의 세무사법 개정을 위해 2년여 동안 국회 앞 1인 시위 등을 통해 단합된 모습을 보여왔다. 이런 노력 끝에 세무사법은 지난 2021년 11월 국회 본회의를 통과했다. 이 회장은 “최근에는 변호사 등 타 자격사의 업무침해 외에도 세무 플랫폼의 등장으로 세무 시장 질서가 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