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24 (목)

  • 구름많음동두천 20.6℃
  • 구름조금강릉 17.0℃
  • 구름많음서울 20.7℃
  • 구름많음대전 19.2℃
  • 구름많음대구 19.9℃
  • 구름많음울산 19.3℃
  • 맑음광주 21.8℃
  • 구름많음부산 20.0℃
  • 구름조금고창 20.5℃
  • 맑음제주 23.5℃
  • 구름많음강화 18.8℃
  • 구름많음보은 17.1℃
  • 구름조금금산 17.8℃
  • 흐림강진군 21.7℃
  • 흐림경주시 18.9℃
  • 구름많음거제 20.2℃
기상청 제공

bhc치킨, 성년의 날 기념 ‘친구와 함께’ 댓글 이벤트 진행

BSR과 함께 성년의 날 맞아 ‘성인이 된 친구 소환’ 댓글 이벤트 펼쳐
23일까지 7일간 댓글 남긴 당첨자와 소환된 친구에게 치킨 상품권 증정
“bhc 치킨과 함께 생애 단 한번 뿐인 성년의 날을 더욱 즐겁게 보내시길”

 

(조세금융신문=홍채린 기자) 대한민국 대표 치킨 프랜차이즈 bhc치킨이 성년의 날을 맞이해 BSR과 함께하는 ‘성인이 된 친구 소환하기’ 댓글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이벤트는 생에 단 한 번 뿐인 성년의 날을 맞이하는 이들을 축하하는 마음을 담아 기획되었다.

 

이벤트 참여 방법은 간단하다. BSR 공식 블로그와 페이스북 그리고 인스타그램 해당 이벤트 게시 글에 성인이 된 친구를 소환하고 성년의 날 축하 메시지를 함께 댓글로 남기면 자동 응모 된다.

 

이벤트 기간은 성년의 날인 17일부터 23일까지 7일간 진행되며 당첨자는 25일 BSR공식 블로그와 페이스북 그리고 인스타그램을 통해 발표될 예정이다. 이번 이벤트는 댓글을 남긴 당첨자뿐만 아니라 소환된 친구에게도 함께 모바일 치킨 상품권을 증정한다.

 

한편, bhc 치킨 ‘해바라기 봉사단’은 2017년 1기 활동을 시작으로 현재까지 꾸준하게 진행하고 있으며, 미래의 주역인 청년들이 다양한 봉사경험과 주도적인 기획활동을 통해 자신 만의 이야기를 만들어 갈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고 있다.

 

bhc치킨 관계자는 “생애 단 한번뿐인 성년의 날을 bhc치킨과 함께 좀 더 특별한 추억을 쌓았으면 하는 마음에서 이번 이벤트를 진행하게 되었다” 며 “앞으로도 bhc치킨을 사랑해 주시는 고객분들을 위해 다양한 이벤트를 기획 할 것” 이라고 전했다.

 

bhc치킨이 운영하는 ‘해바라기 봉사단’은 나눔과 상생의 가치를 실현하기 위해 다양한 봉사를 통해 그 가치를 실현하며 앞장서고 있는 대학생 봉사단체이다. 이들은 올해 연탄 나눔, 여의샛강생태공원 환경 정화, 어린이 교통안전 우산 제작, 시각장애인 도서 교열 등의 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조세금융신문(tfmedia.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배너

전문가 코너

더보기



[김종봉의 좋은 稅上] 테스 형!
(조세금융신문=김종봉 세무법인 더택스 대표세무사) 얄궂다. 표준국어대사전에 보니 야릇하고 짓궂다는 의미의 형용사라고 나온다. ‘야릇하다’는 ‘무엇이라 표현할 수 없이 묘하고 이상하다.’ ‘짓궂다’는 ‘장난스럽게 남을 괴롭고 귀찮게 하여 달갑지 아니하다’로 설명한다. 요즘 세금이 얄궂다. 부동산 시세가 올랐으니 세금도 오른단다. 정부는 지나친 가격상승을 막기 위해 팔을 걷어붙이고 나섰지만, 뭐라 표현하기가 어려울 정도로 묘하고 이상하게 흘러간다. 무주택자든 1주택자든 다주택자든 달갑지 않다. 괴롭고 귀찮은 일이 계속 생길 것 같다는 우려의 소리가 들린다. 재산이 늘어 세금을 더 내는 현실이 딜레마가 되었다. 이런 현상은 악의가 아닌 우리의 무지에서 비롯되었다고 본 사람이 있다. 24세기를 되돌려 좋‘ 은 세금’에 대해 테스 형과 묻고 답하다. (테스 형)세금은 무슨 뜻인가? 법적인 측면에서 이야기하고 있는 것인가? “꼭 그런 것은 아닙니다. 세금이란 법적 의무만을 이야기하는 것이 아니라, 내 주머니 사정을 먼저 고려하게 되니까요.” 그러니까 세금은 법적인 의미 이상이다? “그렇습니다.” 그렇다면 무엇으로 세금을 정의하는가? “대한민국에 거주하는 국민이라면 누구
[인터뷰] 권대중 교수 “여당, 부동산 문제 정치에 이용 말아야"
(조세금융신문=이정욱 기자) 권대중 명지대학교 부동산학과 교수를 모시고 서울·부산 재보궐 선거 이후 서울의 부동산시장 이야기와 문재인 정부 부동산 정책에 대해서 1~2부로 나눠 연재합니다. 지난호에 이어 2부에서는 ‘공시가격 논란과 서민주거안정’이라는 주제로 진행합니다. ‘공시가격 논란과 서민주거안정’ Q. 오세훈 시장의 공시가격 재조사 주장, 어떻게 봐야 하나요? A. 부동산 공시가격이란 정부가 부동산 가격을 매년 공시하는 제도입니다. 그 첫째, 공동주택 공시가격이 있습니다. 둘째, 표준 단독주택 공시가격과 개별단독주택 공시가격이 있습니다. 그리고 셋째, 표준지 공시지가와 개별 공시지가가 있습니다. 지금 논란이 된 것은 공동주택(아파트, 연립주택, 다세대주택) 공시가격입니다. 저는 오세훈 시장이 돈만 있으면 조사시키는 것은 문제가 없다고 봅니다. 그러나 조사 후 무엇을 할 것인지가 문제입니다. 속셈은 토지평가에서 개별공시지가는 지방자치단체에서 평가하고 감정평가사가 검수하는 형태인데 공공주택 공시가격도 그렇게 하자는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이는 점점 공동주택이 많아지고 있는데 정확한 평가를 위해서는 필요한 방법이라고 봅니다. 단지 지방자치단체마다 선거용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