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28 (수)

  • 흐림동두천 8.6℃
  • 흐림강릉 5.5℃
  • 흐림서울 9.4℃
  • 맑음대전 11.1℃
  • 흐림대구 10.2℃
  • 흐림울산 8.3℃
  • 맑음광주 13.9℃
  • 구름조금부산 10.5℃
  • 맑음고창 12.1℃
  • 흐림제주 11.5℃
  • 흐림강화 7.0℃
  • 흐림보은 10.0℃
  • 구름조금금산 10.3℃
  • 구름조금강진군 12.3℃
  • 흐림경주시 9.5℃
  • 구름조금거제 9.8℃
기상청 제공

관세청, 아세안 국가와 합동 마약단속작전 제안...국경 간 범죄 대응분야 협력키로

 

(조세금융신문=고승주 기자) 관세청(윤태식 관세청장)이 7일 오후 화상회의로 개최된 ‘제19차 한-아세안 관세청장회의’에 참석하여 아세안 10개국 관세당국 대표들에게 합동 마약단속작전을 제안했다고 밝혔다.

 

아세안 10개국은 동아시아 주요국들로 라오스, 말레이시아, 미얀마, 베트남, 브루나이, 싱가포르, 인도네시아, 태국, 필리핀, 캄보디아로 이뤄져 있다. 경제와 인구성장이 가파라 미래 차세대 국가들로 손꼽힌다.

 

이날 회의에서 한국와 아세안 국가들은 글로벌 공급망 재편, 마약 등 국경 간 범죄 확산, 글로벌 보호무역주의 심화 등 글로벌 무역환경에 대한 인식을 공유하고 ▲마약 등 국경 간 범죄대응 협력 ▲관세분야 신기술 개발 협력 ▲전자상거래 등 최근 관세분야 주요이슈 대응 협력 ▲능력배양 사업 협력 등을 논의했다.

 

한국 측은 최근 급증하는 아세안 지역내 마약 거래 차단을 위해 금년 하반기 시행을 목표로 한-아세안 합동 마약단속 작전을 제안하고, 향후 실무논의를 통해 구체적인 운영방안을 마련하기로 했다.

 

현재 아세안 국가 간에 운영 중인 마약, 총기류 등 위험정보 교환시스템인 ‘정보통지시스템(ANS’”에 한국이 신규 참여하는 방안 등 양측간 우범정보 교환 활성화를 위한 협력을 강화해 나가기로 했다.

 

 

또한, ‘디지털 세관 구축’ 관련 협력을 강화하고, 관세분야 주요 이슈에 대한 경험과 제도운영 및 개선사례 등을 적극 공유하기로 했다.

 

아세안 측은 이러한 세관 운영 능력배양사업을 요청하고, 한국 측도 관련 협력을 강화하기로 약속했다.

 

이진희 관세청 국제관세협력국장은 “아세안 국가들은 우리나라와 인적교류 및 교역이 활발한 관세분야 주요 협력파트너”라며 “최근 아세안 국가들로부터 마약 등 불법물품 반입이 증가함에 따라 합동단속과 위험정보 교환 등을 통해 국경 간 범죄 대응분야 협력에 중점을 둘 것”이라고 전했다.

 

 

[조세금융신문(tfmedia.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배너

전문가 코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