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1.30 (월)

  • 맑음동두천 -7.5℃
  • 구름조금강릉 -1.5℃
  • 맑음서울 -4.2℃
  • 맑음대전 -3.8℃
  • 맑음대구 -1.0℃
  • 맑음울산 -0.6℃
  • 맑음광주 -0.7℃
  • 맑음부산 0.3℃
  • 맑음고창 -2.3℃
  • 구름많음제주 6.1℃
  • 맑음강화 -6.8℃
  • 맑음보은 -4.2℃
  • 맑음금산 -6.1℃
  • 맑음강진군 -0.6℃
  • 맑음경주시 -2.4℃
  • 맑음거제 1.3℃
기상청 제공

3월 1~10일 수출, 전년 대비 14.9%↑...187억 달러 집계

 

(조세금융신문=홍채린 기자) 3월 1~10일 수출이 전년 동기 대비 14.9% 올라, 24.3억 달러를 기록한 것으로 집계됐다. 

 

11일 관세청이 발표한 '22년 3월 1~10일 수출입 현황'에 따르면 수출은 187억 달러, 수입은 201억 달러로 전년 동기 대비 각각 14.9%, 15.3% 증가했다. 

 

수출은 작년 같은 기간보다 24.3억 달러가 올랐고, 수입은 26.6억 달러가 증가했다. 

 

연간 누계로 보면 수출은 1281억 달러, 수입은 1334억 달러 집계됐다. 이는 전년 같은 기간 보다 수출은 17.5%, 수입은 27.8% 올랐다. 달러로 환산하면 수출은 190.6억 달러 올랐고, 수입은 290.4억 달러 증가했다. 

 

2021년 3월 1~10일 수출은 163억 달러를 기록한 것으로 보아 올해 3월 1~10일(187억 달러) 수출은 오른 것으로 보여진다. 조업일수를 고려해도 일평균수출액이 작년엔 22.3억 달러였지만, 올해는 28.8억 달러를 기록해 약 32.6% 증가했다. 

 

2월 1~10일 수출(156억 달러)와 비교해도 3월 1~10일 수출은 약 31억 달러 증가한 셈이다. 

 

수출 주요품목은 반도체(28.5%), 석유제품(98.8%), 자동차 부품(4.0%) 등으로 작년보다 올랐다. 다만, 승용차(-28.0%), 무선통신기기(-10.9%) 등은 감소했다. 

 

수출 주요국가는 중국(13.5%), 미국(7.2%), 유럽연합(9.0%), 베트남(32.7%) 등이 올랐고, 홍콩은 -35.2% 감소했다. 

 

수입 주요품목은 원유(43.6%), 반도체(18.8%), 가스(87.0%), 석유제품(46.3%) 등이 작년보다 올랐다. 반면, 기계류(-10.0%), 승용차(-6.0%) 등은 감소했다. 

 

수입 주요국가는 중국(18.3%), 미국(0.8%), 호주(27.7%), 사우디아라비아(109.2%) 등이 증가했고, 유럽연합(-14.8%), 일본(-0.4%) 등은 감소했다. 

 

 

[조세금융신문(tfmedia.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전문가 코너

더보기



[인터뷰] 이석정 한국세무사고시회장 "전문세무사 추천제 도입"
(조세금융신문=이지한 기자, 촬영=김진산 기자) 한국세무사고시회는 지난해 11월 18일 제52회 정기총회를 열고 제26대 회장으로 이석정 세무사를 선출했다. 그동안 총무부 회장으로 고시회 사업의 중추적인 역할을 감당하던 이석정 신임회장은 ‘회원 중심! 행동하는 고시회’라는 캐치프레이즈를 내걸고 회원의 권익을 보호하고 세무사제도 발전을 위해 더욱 열심히 행동에 나서겠다고 천명했다. 가장 눈에 띄는 대목은 전문 세무사 양성을 위한 계획이다. 세무사의 전문 분야를 키워나가기 위해 세무사들의 업무 분야를 세분화하고 이를 토대로 전문 세무사 추천을 위한 규정을 마련하며 이후 추천위원회를 구성해 ‘전문세무사학교’를 세우기로 했다. 이를 마친 회원에게 ‘추천패’를 전달하여 소속 회원들을 명실공히 전문 분야의 특화된 세무사로 키워나가겠다는 방침이다. 한국세무사고시회는 변호사의 세무대리 업무를 제한하는 내용의 세무사법 개정을 위해 2년여 동안 국회 앞 1인 시위 등을 통해 단합된 모습을 보여왔다. 이런 노력 끝에 세무사법은 지난 2021년 11월 국회 본회의를 통과했다. 이 회장은 “최근에는 변호사 등 타 자격사의 업무침해 외에도 세무 플랫폼의 등장으로 세무 시장 질서가 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