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2.25 (목)

  • 흐림동두천 7.8℃
  • 흐림강릉 8.8℃
  • 흐림서울 8.0℃
  • 흐림대전 8.8℃
  • 흐림대구 8.9℃
  • 흐림울산 10.7℃
  • 광주 5.4℃
  • 흐림부산 10.6℃
  • 구름많음고창 3.7℃
  • 제주 11.8℃
  • 흐림강화 6.7℃
  • 흐림보은 7.9℃
  • 흐림금산 7.6℃
  • 흐림강진군 9.4℃
  • 흐림경주시 9.6℃
  • 흐림거제 10.8℃
기상청 제공

HEALTH & BEAUTY

(조세금융신문=김지연 식품영양 전문기자·영양사) 

 

장보고가 들여왔대요!

달콤, 상큼!

유자향 가득한 가을.

 

자동차 안에서도, 거실 한 켠 바구니에도, 주방 식탁 위에도 그득한 유자향을 만끽할 수 있는 철입니다.

 

유자는 중국 등 동아시아가 원산지인데, 한국산이 향이 진하고 껍질도 두꺼워 상품성이 좋습니다. 우리나라에는 신라 문성왕때(840년경) 장보고가 들여왔다고 합니다.

 

해상왕 장보고 일행은 당나라에서 돌아오다가 풍랑을 만나 남해안에 안착하게 되었는데 그의 도포에 있던 유자가 터지면서 씨가 퍼졌다는 전래동화같은 이야기가 전해 내려옵니다. 그래선지 우리나라에서는 전남의 고흥이 유자로 유명하고 그밖에 경남의 통영, 거제, 남해 등이 주산지가 되었습니다.

 

비타민과 칼슘의 보고

비타민C 레몬의 3배!

비타민B1 사과의 10배!

칼슘 키위의 10배!

 

유자에는 비타민C가 많아 피로해소, 노화방지, 피부미용 등에 좋고, 비타민B1이 많아 신경통, 류머티스, 각기병을 예방하는 기능이 탁월하답니다.

 

비타민류와 칼슘 외에도 유자는 당질과 단백질 또한 다른 감귤류보다 많이 함유되어 있음을 자랑합니다.

 

유자 껍질에는 헤스페레딘이라는 성분이 있는데 모세혈관을 보호하는 역할을 하여 고혈압을 예방하고 동맥경화도 막아줍니다. 또한 간의 해독작용을 도와 간세포를 보호합니다. 당연히 숙취해소에도 효과가 좋지요. 과음한 다음날에는 꼭 유자차를 드시길 권합니다.

 

또한 리모넨성분은 목의 염증과 기침을 완화 시켜주니 꾸준히 드시면 예민해진 기관지를 보호할 수 있습니다. 날씨가 점점 추워지면서 탁한 실내에서 시간을 많이 보내게 되는데 여러모로 환절기에 좋은 과일이랍니다.

 

이렇게 관리하고 드세요

유자는 비타민이 많기 때문에 금속과 함께 있으면 산화되기 쉽답니다. 유자를 보관할 때는 신문지에 싸서 서늘하게 보관하는 것이 좋고 금속용기보다는 바구니에 담아두는 것이 좋습니다.

 

워낙 시어서 과육 그대로 섭취하는 것보다는 설탕에 재우거나 잼, 젤리 등으로 가공하여 먹는 경우가 많지요. 요즘은 사철내내 편하게 먹을 수 있도록 과립형태나 엑기스의 제품도 출시되고 있습니다. 그리고 고흥에서는 지역특산물로 유자주도 제품화되어 판매되고 있습니다.

 

식용이 아니더라도 화장품이나 마스크팩의 원료로도 이용이 되고 있으니 참으로 활용 또한 다양합니다.

 

늘 마스크 착용하느라 코도 입도 건조하고 퀴퀴한 냄새에 답답할 때가 많으시지요. 유자 향 실컷 맡기만 해도 기분도 몸도 금세 상쾌해집니다.

 

어떠세요, 올해는 유자 좀 많이 사다가 향기에 취하고 맛에 취하고 건강도 챙기고, 그것도 좋겠지요?

 

[조세금융신문(tfmedia.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배너

전문가 코너

더보기



[초대석] 태원세무법인 이동심 공동대표 “ 납세자의 입장에서 생각하니 좋은 결과 가져와"
(조세금융신문=채흥기 기자) “태원세무법인이 창립 20주년을 맞는 지난해 10월 12일 공동대표로 경영일선에 참여하게 된 것은, 개인적으로 큰 영광이며 지난 13년의 노력을 인정받았다는 것에 대해 이태원 대표님께 감사함을 전합니다” 경기 북부 최대 세무법인인 태원세무법인의 창립 20주년을 맞는 2020년 10월 12일 공동대표로 선임된 이동심 세무사에게는 참으로 의미있는 날이기도 했다. 그도 그럴 것이 13년 전인 2007년 10월 12일 창립7주년에 입사를 했기 때문이다. 이 대표는 대학을 졸업하고 첫 직장으로 태원세무법인을 택했고, 바닥에서 시작해 13년 만에 공동대표에 오르기까지 했으니 성공한 커리어우먼으로 동료 여성세무서들에게는 부러움의 대상이 되기에 충분했다. 이태원 대표 세무사는 이동심 세무사를 공동대표로 추대한 이유에 대해, “무한경쟁으로 급변하는 시대에 나로서는 시장환경을 파악하고 결정하는데는 한계가 있다고 판단해 보다 젊고 열정이 있는 젊은 세무사가 회사를 이끌어 주기를 기대하고 큰 틀에서 일만 하고 업무능력도 뛰어나고 사람이 중심이 되는 회사를 경영하는데 적격이라는 판단이 들어 이동심 세무사를 공동대표로 추대하기에 이르렀다”고 말했다. 그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