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8 (목)

  • 맑음동두천 -2.8℃
  • 맑음강릉 5.0℃
  • 맑음서울 1.3℃
  • 박무대전 -0.7℃
  • 맑음대구 -0.3℃
  • 맑음울산 3.0℃
  • 맑음광주 1.5℃
  • 맑음부산 4.4℃
  • 구름조금고창 -1.1℃
  • 구름조금제주 5.6℃
  • 맑음강화 -1.0℃
  • 맑음보은 -3.5℃
  • 맑음금산 -3.1℃
  • 맑음강진군 -1.5℃
  • 구름많음경주시 -2.7℃
  • 맑음거제 1.6℃
기상청 제공

EY, 미래 데이터 전문가 알고리즘 경진대회 개최

데이터와 AI 기술로 환경보호 솔루션 개발
2021 보다 나은 세상 데이터 챌린지 ‘6월 15일까지’

(조세금융신문=고승주 기자) 글로벌 회계·컨설팅 법인 EY가 31일 ‘2021 보다 나은 세상 데이터 챌린지(Better Working World Data Challenge)’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챌린지는 데이터와 인공지능(AI) 기술을 활용해 환경 보호 및 기후 변화 대응에 기여할 방법을 찾아내는 글로벌 알고리즘 경진대회다.

 

대회 주제는 데이터와 AI 기술을 활용한 화재(wild fire) 관리·대응 솔루션 개발이며, 적외선 스캔 이미지에서 화재의 가장자리를 감지하는 시스템을 구축(과제 1)하거나, 또는 화재의 진행 경로를 예측하는 시스템을 개발(과제 2)하면 된다.

 

사용 서비스는 마이크로소프트 클라우드 플랫폼 애저(Azure)이며, 참가자들은 미국항공우주국(NASA)이 제공한 위성사진을 활용할 수 있다.

 

EY는 참가자들에게는 각종 교육 기회를 제공한다. 재난 당국 관계자들과 과학교육 단체 등 다양한 전문가들이 필요한 지식과 노하우를 전수한다.

 

참여 가능 기간은 6월 15일까지이며, 기간 종료 후 전체 참가자 중 총 60명이 최종 결선 진출자로 선발된다.

 

참가 대상자는 대학생을 포함해 데이터 과학 또는 관련 분야 경력 2년 미만의 일반인이며, 개인 또는 팀으로도 신청 가능하다.

 

과제 1에서 1등은 총 6000 달러, 과제 2에서 1등은 총 1만 달러의 상금을 받을 수 있다. 2등은 각각 3000달러(과제 1), 5000달러(과제 2)를 받는다. 최종 결선 진출자들은 EY 전문가들과 멘토링 기회를 얻게 되고, 수상 증명서가 발급된다.

 

경진대회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EY한영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조세금융신문(tfmedia.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배너

전문가 코너

더보기



[데스크칼럼] 부동산 가격 하락 어떻게 대처해야 하나
(조세금융신문=이지한 상무이사/편집위원) 매년 되풀이되는 일이지만 지난 10월 치러진 제33회 공인중개사 시험에서도 출제 문제의 오류를 지적하는 이의신청이 여럿 제기됐다. 제1차 ‘부동산학개론’ 제4번 문항은 ‘신규주택시장에서 공급을 감소시키는 요인’을 박스 안에 5개 지문에서 고르도록 했다. 신규주택은 ‘정상재’이며 다른 조건은 동일하다는 조건을 달았고, 첫 번째로 나온 지문은 ‘주택가격의 하락 기대’이다. 시험 문제를 출제한 산업인력공단은 가답안을 통해 이 지문이 옳은 것이라고 밝혔다. 주택가격이 하락할 것으로 보이면 수요자인 주택 구매자의 신규주택 구매가 줄어들 테고 수요가 줄면 신규주택의 공급도 줄어들 것이라는 관점이다. 그런데 여기에는 함정이 있다. 신규주택의 공급은 착공에서 완공까지 오랜 시간이 걸린다는 점이다. 이 문제에 대해 이의를 제기하는 측에서는 해당 문항이 ‘신규주택시장에서 장기적으로 공급을 감소시키는 요인을 모두 고른 것은?’이라고 되었어야 한다고 지적한다. 본격적인 부동산 하락기를 맞으면서 공인중개사 시험도 이러한 사회경제적 상황을 반영한 문제를 내다보니 오류로 지적될만한 문제가 출제된 것으로 보인다. 최근 언론에서는 매일 부동산 가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