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17 (월)

  • 맑음동두천 17.2℃
  • 흐림강릉 13.7℃
  • 흐림서울 16.5℃
  • 흐림대전 16.2℃
  • 대구 14.8℃
  • 울산 14.7℃
  • 구름많음광주 16.7℃
  • 부산 14.5℃
  • 구름많음고창 15.4℃
  • 맑음제주 18.0℃
  • 맑음강화 18.5℃
  • 구름조금보은 16.2℃
  • 구름조금금산 16.1℃
  • 구름조금강진군 16.8℃
  • 흐림경주시 14.2℃
  • 구름많음거제 15.7℃
기상청 제공

50주년 맞이한 삼일회계법인…최고의 DNA로 100년 기업 만들겠다

 

(조세금융신문=고승주 기자) 삼일회계법인이 모든 분야에서 최고의 전문성을 갖춰 100년 기업의 토대를 만들겠다고 밝혔다.

 

윤훈수 삼일회계법인 대표는 1일 온라인 창립 50주년 기념식에서 “파트너 중심의 굿 가버넌스·인재 중심·품질 제일의 좋은 전통을 바탕으로 다양성과 포용, 자율과 창의가 바탕이 된 수평적 조직 문화를 더해 100년 가는 기업을 만들자”라고 말했다.

 

삼일회계법인은 지난 1971년 창립한 이후 단일 브랜드, 단일 조직으로 업계 1위 업체로 지위를 공고히 했다.

 

조직 내부적으로도 1등 브랜드에 대한 자부심이 높으며, 이직한 삼일 출신 역시 삼일 DNA를 갖추고 있어 회계업계의 인재사관학교로 알려져 있다.

 

윤 대표는 “삼일은 감사·세무·재무·컨설팅 분야 최고의 전문성을 바탕으로 국가와 사회 과제 해결에 동참할 것”이라며 “감사든 실사든 ‘삼일에 맡기면 확실하다’는 사회적 신뢰를 더욱 굳건히 해나가겠다”라고 밝혔다.

 

삼일회계법인의 창업자 서태식 명예회장도 “최고를 지향하는 삼일만의 DNA를 잘 이어나가자”라고 전했다.

 

이날 기념식은 코로나19 방역수칙에 따라 최소 인원만 현장 참석한 가운데 유튜브 라이브로 진행됐다.

 

기념식에 이어 ‘ESG와 기업 경영 및 공시 변화’ 라는 주제로 창립 50주년 기념세미나가 열렸다.

 

 

[조세금융신문(tfmedia.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배너

전문가 코너

더보기



[인터뷰] 김미림 한국교육복지문화진흥재단 사무총장
(조세금융신문=김종태 기자) 교육, 복지, 문화 영역의 융합을 통한 지역공동체 의식확장을 위해 설립된 한국교육복지문화진흥재단(이사장 박선희, 이하 재단)은 장애인, 노인 등 취약계층의 인권은 물론 이들이 자립할 수 있도록 모든 역량을 쏟아붓고 있다. 지난해 코로나 팬데믹으로 재단도 타격을 받았지만 뚝심있게 거친 파도를 헤쳐가고 있다. “어려움이 있지만, 다양한 전문가들의 네트워킹과 봉사로 재단이 발전할 수 있었죠” 재단의 살림을 도맡아 운영하고 있는 김미림 재단 사무총장의 말처럼 재단은 다양한 전문가의 관심과 지원으로 시나브로 사회에 선한 영향력을 펼치고 있다. 3월 11일 경기도 의정부 재단 사무실에서 김미림 사무총장을 만나 지역을 넘어 전국 단위 ‘평생교육’의 메카로 향해가는 재단의 포부를 살펴봤다. Q. 사회단체 한국교육복지문화진흥재단이 어떤 단체인지 소개 부탁드립니다. 한국교육복지문화진흥재단은 교육, 복지, 문화의 융합을 통해 지구촌을 포괄하는 지역사회 공동체문화를 형성하기 위해서 지난 2010년 설립된 사회단체입니다. 경기도 의정부에 있으면서 경기도내 12개 지부, 서울특별시 지부, 인천광역시 지부, 부산광역시 지부 등을 두고 있고, 부설 기관으로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