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2.04 (토)

  • 맑음동두천 -0.6℃
  • 맑음강릉 7.8℃
  • 구름조금서울 0.1℃
  • 흐림대전 2.2℃
  • 맑음대구 4.4℃
  • 맑음울산 5.4℃
  • 구름많음광주 4.3℃
  • 맑음부산 5.4℃
  • 흐림고창 2.5℃
  • 맑음제주 12.7℃
  • 구름조금강화 1.9℃
  • 맑음보은 1.9℃
  • 구름조금금산 0.5℃
  • 구름많음강진군 4.8℃
  • 맑음경주시 4.7℃
  • 맑음거제 6.9℃
기상청 제공

9월 1~10일, 작년 대비 수출 30.7%↑...일평균수출액 30.7% ↑

관세청, 9월 1~10일 수출입현황 발표

 

(조세금융신문=홍채린 기자) 13일 관세청이 발표한 9월 1~10일 수출입현황에 따르면 수출 195억 달러, 수입 210억 달러로 전년 동기 대비 수출 30.7% 증가했다. 

 

관세청에 따르면 9월 1~10일 수출은 작년 대비 45.8억 달러를 증가해 30.7%, 수입은 79.1억 달러 올라 60.6% 증가했다. 

 

연간누계 수치로 보면 수출 4314억 달러, 수입 4115억 달러로 전년 동기 대비 수출 27.7%증가했고, 수입은 29.6% 올랐다. 

 

조업일수를 고려해도 일평균수출액은 증가했다. 20년 기준 8.5일, 21년도 8.5일을 고려하면 20년 9월 기준 17.6억 달러, 21년 9월 기준 22.9억 달러를 기록해 일평균수출액은 전년대비 30.7% 증가했다. 

 

수출 주요품목은 전년동기 대비 석유제품(131.1%), 승용차(46.8%), 무선통신기기(16.5%), 정밀기기(17.5%) 등이 증가했다. 반면 반도체는 -2..1% 감소했다. 

 

수출 주요 국가는 유럽연합이 67.7%로 가장 높았다. 이어 일본(49.0%), 대만(47.4%), 미국(44.8%), 중국(24.5%), 베트남(3.8%) 등 증가했다. 

 

수입 주요품목을 보면 전년동기 대비 석유제품이 400.9%로 가장 올랐고, 이어 원유(99.4%), 반도체(27.0%), 승용차(12.5%) 등 증가했다. 반면 무선통신기기는 -4.3% 감소했다. 

 

수입 주요 국가는 호주가 98.4%로 가장 증가했고, 이어 미국(73.6%), 일본(42.9%), 중국(41.6%) 등이 증가했다. 반면 베트남은 -2.8% 감소했다. 

 

 

[조세금융신문(tfmedia.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배너

전문가 코너

더보기



[김종봉의 좋은 稅上] 12월의 길목에 기대어 묻고 답하다
(조세금융신문=김종봉 세무법인 더택스 대표세무사) 한 달에 한 번꼴로 글을 쓴다. 소재 거리가 난감할 때가 더러 있다. “대표님, 평소에 관심도 많고 시기적으로 연말이고 하니 기부에 관해 한 번 써보시는 것은 어떨까요?” -그래도 지금 핫한 주제가 종부세인데, 그런 건 별론가 보지? “종부세는 대표님이 쓰지 않아도 언론에서 많이 다뤄질 것 같은데요.” -기부? 어릴 적 어렵게 자라서인지 조금 관심 두는 정도인데. “대표님, 아너소사이어티에 가입하면서 명판에 쓴 ‘나눔, 고행의 시작’이라는 의미도 궁금해요.” -그렇지만, 사람들이 ‘너나 많이 하세요’라고 하지 않을까? “대표님한테 그렇게 함부로 말할 사람은 없을 것 같은데요.” -‘김 대표, 돈 좀 번 모양이지’라고 할지도 모르고. “대표님, 그렇게까지 마음이 꼬인 사람들이 있을까요? 대표님 어린 시절 가난하게 사셨다면서요?” -어렸을 적엔 다들 가난했지. 형이 중학교 갈 입학금이 없어서 1년 동안 신문배달 등을 하면서 모은 돈으로 1년 뒤에 중학교에 들어갔으니. “그래서 학교에 계속 기부를 하시는 거네요.” -시골 중학교에 기부하는 건 그런 측면도 있지. “대학에도 하고 계시잖아요.” -큰놈이 공대를 나왔는
[인터뷰] 조세불복 전문가 이진우 금천세무서장
(조세금융신문=김영기 기자) 코로나19 상황이지만 화상 간담회를 실시하는 등 납세자와 적극적으로 소통하고 납세자들이 경제활동에 전념하여 코로나 위기를 조기에 극복할 수 있도록 세무부담을 최소화하는 등 국민들의 편안한 신뢰세정을 구현해 오고 있는 이진우 금천세무서장을 조세금융신문이 만나봤다. 이진우 금천세무서장은 빠른 경제회복과 민생경제의 어려움 해소를 위한 편안한 세정운영에 앞장서고 있었다. 그는 직원시절에도 금천세무서 납세자보호업무를 담당하였으며 국세청 재산세국 부동산투기조사 관련 업무를 수행했다. 이후 국세공무원교육원에서 근무하면서 후배 국세공무원들을 길러내는 등 교육원 상속세 및 증여세 교수로 활약했다. 소위 지덕체 등 검증된 사람만이 입성할 수 있다는 서울국세청 조사1국에 입성해 유수의 대형법인들을 상대로 세무조사를 수행하기도 했던 장본인이다. 특히 서울국세청 송무국에서 4년간 상속·증여세 소송팀장, 총괄팀장, 심판팀장으로 근무하면서 소속 변호사 및 소송수행자 역량강화 교육을 실시하고 소송기법과 서면작성 방법을 전수하는 등 신설된 송무국 안정화에 기여한 공을 인정받아 서기관으로 승진하였다. 초임기관장으로는 순천세무서장을 지낸 뒤 서울국세청 송무국 송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