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2.25 (목)

  • 흐림동두천 7.8℃
  • 흐림강릉 8.8℃
  • 흐림서울 8.0℃
  • 흐림대전 8.8℃
  • 흐림대구 8.9℃
  • 흐림울산 10.7℃
  • 광주 5.4℃
  • 흐림부산 10.6℃
  • 구름많음고창 3.7℃
  • 제주 11.8℃
  • 흐림강화 6.7℃
  • 흐림보은 7.9℃
  • 흐림금산 7.6℃
  • 흐림강진군 9.4℃
  • 흐림경주시 9.6℃
  • 흐림거제 10.8℃
기상청 제공

문화

[클래식&차한잔] 겨울바람 – Chopin Etude op.25, No.11 in a minor ‘Winter Wind’-

 

‘겨울바람(부제)’은 1836년에 작곡된 쇼팽의 피아노 에튜드 중 한 곡입니다.

에튜드 중에서도 까다롭기로 유명한 곡이지요.

 

쇼팽은 에튜드를 작곡할 때 그저 테크닉을 기르기 위한 훈련곡으로서의 기능만이 아닌, 예술적 아름다움까지 겸비해놓고 어느 무대에서든지 연주곡으로도 손색이 없게 작곡하였습니다.

 

곧 겨울바람이 불어 닥칠 터이니 미리 마음준비 단단히 해놓으라는 듯 한 전주와도 같은 4마디의 Lento(매우 느리게), 그리고 그 후에 Allegro con brio(힘차고 빠르게)로 이어지는 오른손의 거침없는 질주는 곡이 끝날 때까지 한 순간도 쉴 틈이 없습니다. 그야말로 연주자도 청중도 정신을 못 차리게 합니다. 오른손이 바삐 휘몰아치는 동안 왼손은 무겁고 웅장한 저음부에서 노래를 만들어 갑니다. 의미심장하면서도 농도 짙은 유연성이 필수인 왼손의 노래는 오른손의 16분음표의 부서지는 듯 한 빠른 진행과 대비가 됩니다.

 

쇼팽의 겨울

‘겨울바람’이라는 제목은 대부분의 쇼팽곡들이 그렇듯 쇼팽이 애초에 제목을 지어놓고 만든 것이 아니고, 곡의 느낌을 살려 후대의 음악인들에 의해 붙여진 것입니다.

 

하지만 유독 폐가 약해서 겨울의 추위와 바람을 두려워했던 쇼팽이기에 겨울바람을 연상시키는 이 속주곡을 작곡하며 어떤 쾌감을 느끼진 않았을까 추측해봅니다. 그것이 거센 바람이든, 결코 평탄치 않은 자신의 힘든 운명이든 정면대결하며 음악으로라도 다스려 보려 하진 않았을까. 시기적으로 이때는 쇼팽이 사랑했던 여인과의 결혼이 무산된 직후이며, 운명의 여인 조르주 상드를 만나 새로운 사랑이 시작될 즈음입니다. 아이가 있는 여류소설가와의 사랑으로 세간의 질타를 받고 두려움에 빠진 그가 자신의 미래에 대해 미리 선전포고를 하는 듯 합니다.

 

날씨도 춥고 경제도 춥고… 춥고 추운 사건사고가 가득했던 1년이지만 쇼팽의 음악에 의지하여 일어나 보시지요. 단조이지만 은근히 쾌감이 있습니다. 세파가 아무리 거세게 다가오더라도 평정을 잃지 않고 자신만의 용감한 노래를 이어가고자 하는 많은 사람들에게 쇼팽의 이 겨울바람을 들려드립니다.

 

쇼팽의 ‘겨울바람’ 듣기

 

[조세금융신문(tfmedia.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배너

전문가 코너

더보기



[초대석] 태원세무법인 이동심 공동대표 “ 납세자의 입장에서 생각하니 좋은 결과 가져와"
(조세금융신문=채흥기 기자) “태원세무법인이 창립 20주년을 맞는 지난해 10월 12일 공동대표로 경영일선에 참여하게 된 것은, 개인적으로 큰 영광이며 지난 13년의 노력을 인정받았다는 것에 대해 이태원 대표님께 감사함을 전합니다” 경기 북부 최대 세무법인인 태원세무법인의 창립 20주년을 맞는 2020년 10월 12일 공동대표로 선임된 이동심 세무사에게는 참으로 의미있는 날이기도 했다. 그도 그럴 것이 13년 전인 2007년 10월 12일 창립7주년에 입사를 했기 때문이다. 이 대표는 대학을 졸업하고 첫 직장으로 태원세무법인을 택했고, 바닥에서 시작해 13년 만에 공동대표에 오르기까지 했으니 성공한 커리어우먼으로 동료 여성세무서들에게는 부러움의 대상이 되기에 충분했다. 이태원 대표 세무사는 이동심 세무사를 공동대표로 추대한 이유에 대해, “무한경쟁으로 급변하는 시대에 나로서는 시장환경을 파악하고 결정하는데는 한계가 있다고 판단해 보다 젊고 열정이 있는 젊은 세무사가 회사를 이끌어 주기를 기대하고 큰 틀에서 일만 하고 업무능력도 뛰어나고 사람이 중심이 되는 회사를 경영하는데 적격이라는 판단이 들어 이동심 세무사를 공동대표로 추대하기에 이르렀다”고 말했다. 그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