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28 (수)

  • 흐림동두천 7.8℃
  • 흐림강릉 5.2℃
  • 흐림서울 8.7℃
  • 맑음대전 9.7℃
  • 구름조금대구 9.9℃
  • 구름많음울산 7.7℃
  • 맑음광주 12.9℃
  • 구름조금부산 9.0℃
  • 흐림고창 10.6℃
  • 흐림제주 11.3℃
  • 흐림강화 5.9℃
  • 맑음보은 9.1℃
  • 맑음금산 9.5℃
  • 구름많음강진군 10.7℃
  • 구름많음경주시 8.2℃
  • 맑음거제 9.0℃
기상청 제공

회계·재무 종사자 10명 중 7명 “ESG 공시, ‘기업가치’에 영향 준다”

 

(조세금융신문=고승주 기자) 국내 회계·재무·감사 종사자 10명 중 7명이 ESG 등 비재무적 정보 공개가 기업가치에 영향을 준다고 인식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EY한영(대표 박용근)은 20일 이러한 내용의 ‘2023 EY한영 회계감사의 미래 설문조사’ 결과를 공개했다.

 

응답자들은 ESG 정보의 신뢰성 향상과 이에 대한 인증의 필요성에 대해 공감대를 공유했다.

 

기업의 ESG 및 비재무적 정보 공개가 기업에 미치는 영향을 묻는 질문(중복응답)에 ‘기업가치’(70%)와 ‘브랜드 신뢰도’(64%)가 가장 높게 집계됐다.

 

‘기업가치’에 영향이 있다고 지목한 응답자의 절반(50%)은 자산규모 2조원 이상 기업에서 종사했다.

 

다음으로는 기업 경쟁력(39%), 투자 판단의 근거(23%), 재무 성과(14%), 영향력 없음(9%) 순으로 나타났다.

 

다만, 현재 공시되는 ESG 정보가 신뢰롭지 않다는 시각도 있었다.

 

응답자의 3명 중 1명(31%)은 ESG 보고의 유용성 및 효과성을 저하시키는 요인으로 ‘정보에 대한 신뢰성을 뒷받침할 수 있는 근거 및 인증의 부족’을 꼽았다.

 

ESG 관련 기업 정보에 대한 별도의 인증이 필요하다고 생각하는지에 대해서는 응답자 56%가 ‘그렇다’고 답했다.

 

특히 자산규모 2조원 이상 기업 소속 응답자 중 63%, 5000억원 미만 응답자 중 45%가 인증을 받아야 한다고 응답해 대기업일수록 ESG 기업정보 인증의 필요성에 대한 인식이 높았다.

 

ESG 기업 정보의 인증이 필요하다고 밝힌 응답자의 74%는 ‘회계법인’으로부터 ESG 인증을 받아야 한다고 밝혔다.

 

ESG 인증기관을 선택할 때 중요도가 높은 항목을 묻는 질문에서는 ‘경험과 역량 등 적격성’이 꼽혔다. 다음으로는 독립성 등 윤리적 요구사항 준수, 품질관리기준 준수, 인증기관의 국제적 인지도 순이었다.

 

이광열 EY한영 감사부문대표는 “국내 많은 기업들이 ESG 및 비재무적 정보 공시가 실질적인 기업가치에 영향을 준다고 인식하고 있음을 알 수 있었다”며 “기업들이 자사 기업가치를 높이는 데에 유리한 ESG 정보를 선별적으로 제공하지 않도록 정보 공개 기준이 명확히 마련되어야 하며, 윤리적 요구사항을 준수하는 적격한 인증기관의 인증을 통해 투자자를 보호하고 ESG 관련 기업 정보의 신뢰를 확립하는 것이 기업가치를 지키는 길”이라고 강조했다.

 

본조사는 지난 6월 국내 기업의 회계·재무·감사 부서 임직원 총 708명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조세금융신문(tfmedia.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배너

전문가 코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