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17 (월)

  • 흐림동두천 ℃
  • 흐림강릉 13.3℃
  • 서울 15.9℃
  • 대전 16.4℃
  • 대구 15.1℃
  • 울산 14.9℃
  • 흐림광주 17.3℃
  • 부산 14.7℃
  • 흐림고창 15.3℃
  • 흐림제주 18.0℃
  • 구름많음강화 18.3℃
  • 흐림보은 16.6℃
  • 흐림금산 16.7℃
  • 흐림강진군 17.2℃
  • 흐림경주시 14.4℃
  • 흐림거제 15.6℃
기상청 제공

[분양톡톡] 12월 4주(12월 21일~12월 27일) 분양일정

(조세금융신문=이정욱 기자) 12월 한파에도 분양 물량이 풍성할 전망이다.

 

부동산 전문 리서치업체 리얼투데이에 따르면 다음 주에는 전국 13곳에서 총 1만875가구(오피스텔·임대 포함, 도시형생활주택·행복주택 제외)의 청약 접수가 실시된다.

 

특히 대구와 충남 물량이 눈길을 끈다. 대구에서는 국채보상운동기념공원이 바로 앞에 있어 쾌적한 주거환경이 장점인 '동성로 SK리더스뷰'와 대구 도시철도 1호선 중앙로역 역세권으로 교통이 편리한 '중앙로역 푸르지오 더 센트럴' 등이 충남에서는 '호반써밋 그랜드마크'의 1순위 청약 접수가 진행된다.

 

이어 견본주택 개관도 4곳이 준비 중이다. 충남에서 '아산 삼부르네상스 더힐'과 경기에서 '힐스테이트 용인 둔전역' 등이 본격 분양에 나설 예정이다.

 

당첨자 발표는 7곳, 계약은 14곳 사업장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 청약 접수 단지

 

22일 대구 중구 삼덕동2가 5번지 일원에 공급되는 '동성로 SK리더스뷰'가 1순위 청약 접수를 받는다. 단지는 지하 5층~지상 최고 48층, 전용면적 84㎡, 총 335가구 규모다. 하단부에는 연면적 약 1만6076㎡, 총 179실 규모의 단지내 상업시설 '동성로 SK리더스뷰 애비뉴'가 함께 분양한다.

 

이 단지는 대구 핵심 번화가 동성로가 가깝고, 국채보상운동기념공원·2.28기념중앙공원 등이 인접해 주거환경이 쾌적하다. 단지 내에는 미세먼지 저감 수종이 식재되고, 주요 커뮤니티 창호에는 미세먼지 필터가 설치될 예정이다. 발코니 확장 시에는, 실내의 오염된 공기를 내보내고 필터를 통해 깨끗한 공기를 공급하는 'IoT 기반의 지능형 환기시스템'과 '제균 환기 시스템'이 적용돼 쾌적한 주거환경을 누릴 수 있을 전망이다.

 

23일 호반건설과 호반산업은 아산 탕정지구에 '호반써밋 그랜드마크'의 1순위 청약 접수를 받는다. 단지는 지하 2층~지상 28층, 32개 동, 전용면적 59~84㎡, 총 3027가구(5개 블록 합계) 규모다. 단지 인근에 1호선 탕정역이 내년 개통을 앞두고 있으며 KTX·SRT를 이용할 수 있는 천안아산역까지 한정거장이면 도착이 가능해 서울 및 수도권으로 빠르게 이동할 수 있다.

 

◇ 견본주택 오픈 예정 단지

 

24일 충남 아산시 신창면 일원에서 공급되는 '아산 삼부르네상스 더힐'의 견본주택이 문을 열 예정이다. 단지는 지하 2층~지상 25층, 13개 동, 총 1016가구 규모의 대단지로 조성되며, 수요자 선호도 높은 전용면적 59~84㎡의 중소형으로만 구성된다. 아산남성초등학교가 단지 바로 앞에 위치하며, 도보권 내 초등학교와 중학교 예정지도 있다. 지하철 1호선 신창역과 온천대로, 45번 국도, 온양순환로 등을 통해 아산 구도심 및 천안 등으로 빠르게 이동할 수 있으며, 아산현대모터스밸리일반산업단지와 아산탕정테크노일반산업단지 등 대규모 산업단지도 가깝다.

 

24일 경기 용인시 처인구 고림동 503-58번지에 공급되는 '힐스테이트 용인 둔전역'의 견본주택이 문을 열 예정이다. 단지는 지하 2층~지상 29층, 13개 동, 전용면적 59~84㎡, 총 1721가구 규모다. 경전철 에버라인 둔전역과 보평역을 도보로 이용할 수 있으며 둔전초교를 도보로 통학할 수 있다. 단지 주변으로는 약 2만4782㎡의 근린공원이 조성돼 주거환경이 쾌적하다.

 

 

[조세금융신문(tfmedia.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배너

전문가 코너

더보기



[인터뷰] 김미림 한국교육복지문화진흥재단 사무총장
(조세금융신문=김종태 기자) 교육, 복지, 문화 영역의 융합을 통한 지역공동체 의식확장을 위해 설립된 한국교육복지문화진흥재단(이사장 박선희, 이하 재단)은 장애인, 노인 등 취약계층의 인권은 물론 이들이 자립할 수 있도록 모든 역량을 쏟아붓고 있다. 지난해 코로나 팬데믹으로 재단도 타격을 받았지만 뚝심있게 거친 파도를 헤쳐가고 있다. “어려움이 있지만, 다양한 전문가들의 네트워킹과 봉사로 재단이 발전할 수 있었죠” 재단의 살림을 도맡아 운영하고 있는 김미림 재단 사무총장의 말처럼 재단은 다양한 전문가의 관심과 지원으로 시나브로 사회에 선한 영향력을 펼치고 있다. 3월 11일 경기도 의정부 재단 사무실에서 김미림 사무총장을 만나 지역을 넘어 전국 단위 ‘평생교육’의 메카로 향해가는 재단의 포부를 살펴봤다. Q. 사회단체 한국교육복지문화진흥재단이 어떤 단체인지 소개 부탁드립니다. 한국교육복지문화진흥재단은 교육, 복지, 문화의 융합을 통해 지구촌을 포괄하는 지역사회 공동체문화를 형성하기 위해서 지난 2010년 설립된 사회단체입니다. 경기도 의정부에 있으면서 경기도내 12개 지부, 서울특별시 지부, 인천광역시 지부, 부산광역시 지부 등을 두고 있고, 부설 기관으로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