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21 (금)

  • 맑음동두천 -9.5℃
  • 구름조금강릉 0.5℃
  • 맑음서울 -3.8℃
  • 연무대전 -3.9℃
  • 맑음대구 -2.5℃
  • 맑음울산 2.9℃
  • 맑음광주 -1.0℃
  • 맑음부산 5.6℃
  • 구름조금고창 -2.2℃
  • 맑음제주 8.2℃
  • 맑음강화 -5.1℃
  • 맑음보은 -7.8℃
  • 맑음금산 -6.9℃
  • 맑음강진군 -1.1℃
  • 맑음경주시 -1.6℃
  • 맑음거제 2.0℃
기상청 제공

보험

에이스손보 텔레마케터, “대면 접촉 없이 안정적 활동 가능한 점 가장 만족”

자사 전속 텔레마케터 965명 대상 직업 만족도 조사

(조세금융신문=방영석 기자) 코로나19 등으로 인해 경제 불확실성이 높아진 가운데, 대면 접촉 없이 안정적으로 일할 수 있는 텔레마케터의 직업 만족도가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에이스아메리칸화재해상보험주식회사(이하 “에이스손해보험”)는 자사 전속 텔레마케터 중 965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응답자의 절반에 달하는 47.2%가 ‘언택트(비대면) 시대 안정적인 영업활동 및 소득창출이 가능한 점’에 가장 만족했다고 9일 밝혔다.

 

이어 ‘사회생활을 통한 성장(28.6%)’ 및 ‘고객에게 실질적 보험혜택 제공(12.5%)’에서 보람을 느낀다는 답변이 각각 2위과 3위를 차지했다.

 

대면 영업이 아닌 텔레마케팅의 이점을 묻는 질문에는 ‘지인 영업에 의존하지 않아도 되는 점(37.3%)’이 가장 큰 이유로 꼽혔다. 이어 ‘대면 활동에 대한 부담이 덜한 점(26.1%)’, ‘시간·장소에 구애 받지 않는 점(22.2%)’ 등의 답변이 뒤따랐다.

 

텔레마케팅을 시작하게 된 계기로는 ‘노력에 따른 보상(32.0%)’과 ‘유연한 근무 시간(28.7%)’, ‘나이나 경력에 상관없는 성장 기회(23.6%)’ 등이 꼽혔다. 응답자의 43.9%는 직장생활을 하다 텔레마케터로 전향한 경우였으며, 주부(23.2%)와 프리랜서(21.6%) 출신이 뒤를 이었다.

 

여러 보험사 가운데 에이스손보를 선택한 이유로는 ‘활기찬 조직 분위기(25.8%)’, ‘체계적인 교육 및 지원 체계(23.5%)’, ‘글로벌 조직에 대한 신뢰(23.2%)’, 합리적인 보험료의 다양한 상품 취급 가능(22.1%)’ 등의 답변이 고르게 나타났다.

 

에이스손보 관계자는 “텔레마케터는 비대면 시대에 각광받는 떠오르는 직업”이라며 “체계적인 영업망은 물론, 텔레마케터 전용 디지털 교육 플랫폼까지 강력한 지원 시스템을 갖춘 에이스손해보험에서 보험 전문가로 성장할 기회를 잡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조세금융신문(tfmedia.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배너

전문가 코너

더보기



[초대석] 이창식 한국세무사고시회장 "다시 한번 신발 끈 묶고 뛰어야!"
(조세금융신문=이지한 기자) 세무사법 개정안이 지난 11월 11일 국회 본회의를 통과하기까지 원경희 한국세무사회장과 정구정 전 회장의 역할이 매우 컸지만, 숨은 공신을 손꼽으라면 한국세무사고시회를 들 수 있다. 이번 21대 국회에서 양경숙 의원의 세무사법 개정안 발의를 끌어냈고, 국회 앞 1인 시위를 비롯해 세무사법이 통과되기까지 온 몸을 던져 헌신적인 노력을 해왔기 때문이다. 전임 곽장미 회장과 현 이창식 회장으로 이어지는 집행부의 세무사법 개정을 위한 대내외적인 노력은 본회인 한국세무사회와 지방세무사회 등 법정 단체는 물론 한국여성세무사회와 세무대학세무사회 등 임의단체의 지원으로 이어졌다. 그리고 세무사법 개정안은 장장 3년 6개월 만에 국회라는 큰 산을 넘었다. 하지만 이창식 한국세무사고시회장은 아직 해야 할 일이 많이 남았다고 말한다. 세무사법 개정안 내용 중 변호사의 세무대리 업무 제한과 함께 ‘세무대리 알선 금지’ 등 불법 세무대리에 대한 감시 활동 등을 통해 업역이 침해당하는 것을 지켜나가겠다는 것이다.이제 임기를 일 년 정도 남겨놓은 이창식 회장을 만나 세무사법 개정안 통과를 위해 벌여왔던 한국세무사고시회의 활동에 대해 들어보고, 앞으로의 과제